北, 중국파견 외화벌이일꾼 소환하는듯 [2015-07-07]

2015-07-28
조회수 863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북한 국가안전보위부가 중국에 나와 있는 외화벌이 일꾼들을 소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고위층의 잇따른 탈북에 따른 조치라는 분석이 나온다. 북한 내부사정에 정통한 중국의 대북소식통은 7일 미국의 북한전문매체 자유아시아방송에 "지난달(6월) 하순에 중국 심양에 나와 있던 외화벌이 주재원 여러명이 본국으로 급히 불려갔다"며 "이들은 자발적인 귀국이 아니라 강제 소환된 격"이라고 전했다. 이 소식통은 "예전엔 무역일꾼들을 사업총화를 위해 연말에 불러들이곤 했는데 이번에 대상을 찍어 불러들인 걸 봐선 분명히 체포"라고 주장했다. 그는 "강제 소환 조치는 중국의 수도 베이징(북경)과 심양, 연길 등지에 나와 있는 당과 군 산하 외화벌이 지사들에 내려진 것으로 국가보위부가 해외주재 무역일꾼들을 대대적으로 실사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중략) 내용 더 보기http://nk.chosun.com/news/articleView.html?idxno=161430    


SEARCH

궁금한 점이 있으신가요? 키워드를 입력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