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서 공개 않는 北인권기록센터… 탈북자 증언 공론화 꺼리나[인사이드&인사이트]

2020-09-28
투명성 도마 오른 북한인권기록센터북한 인민군 부대원들이 함경남도 검덕지구의 태풍 피해 복구 현장에 투입됐다고 노동신문이 27일 보도했다. 노동신문 뉴스1권오혁 정치부 기자“말조차 제대로 못 하는 곳에서 우리가 얼마나 원통한 마음으로 여기까지 왔겠나. 힘들었던 일들을 입 밖으로 꺼내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 그렇지만 기록으로 남겨 북에서 죄를 지은 사람들이 …(중략)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10&oid=020&aid=0003311811


SEARCH

궁금한 점이 있으신가요? 키워드를 입력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