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인권단체 "北 인권백서 발간 무산…통일부가 조사 불허"

2021-08-26

[2021-08-09 뉴스1]

국내 북한인권단체가 통일부 소속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사무소(하나원)에 대한 조사 금지 조치 탓에 올해 예정했던 북한 인권 관련 책자 2권 발간이 무산됐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북한인권정보센터(NKDB)는 9일 "작년까지 14년간 발간해 온 '북한인권백서'와 13년간 발간해 온 '북한종교자유백서'를 올해는 발간하지 않겠다"며 "지난해 통일부가 일방적으로 통보한 'NKDB 하나원 조사 불허' 방침이 주원인"이란 입장을 내놨다.

NKDB는 "2016년 북한인권법 제정 이후 통일부는 NKDB에 하나원 조사 규모와 질문 문항을 축소할 것을 지속 요구했고, 정부와 민간 간 협력이 확대되기보다 오히려 민간이 하던 일을 정부가 독점하려는 양상을 보였다"고 주장했다.(중략)

기사 원문 바로가기 : https://www.news1.kr/articles/?4398142


SEARCH

궁금한 점이 있으신가요? 키워드를 입력해보세요.